토토위키 스포츠분석
토토위키 스포츠분석

08월 1일 세리에A 03:45 유벤투스 vs AS로마 [토토위키]

42f1724084d258b93b6aebf2da1c81ec_1596258672_5486.PNG


유벤투스는 지난 칼리아리와 경기에서 0-2로 패배하며 우승 확정이 된후 패배를 하였다. 단, 리그에선 이미 우승이 확정된 만큼 이번 로마와의 경기에서도 전력을 쏟을 이유가 없는상황. 리옹과의 챔스 16강 2차전(8월 7일)이 코앞으로 다가와 있는데다, 상당 수 주전 멤버들이 부상 및 체력 저하에 신음 중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휴식을 부여할 가능성이 매우 높아 보인다. 이에 사리 감독 역시 이번 로마와의 최종전에 U-23 라인업을 가동할 수 있음을 언급했다는 점이 눈에 띈다. 이탈리아 언론들 또한 U-23팀 감독 피를로가 이번 로마전에 대비한 훈련을 진행하는 한편, 사리 감독은 챔스 리옹전을 준비하고 있다는 소식을 보도하고 있어 여러모로 유망주들 위주의 선발 라인업 가동이 유력해 보인다. 단, 리그 득점왕 타이틀에 미련을 버리지 못하고 있는 FW 호날두(31골)는 또다시 최종전 출전을 요청했다는 소식. 임모빌레(35골)와의 차이가 4골로 벌어져 있는 만큼 이번 로마전에서 최소 4골을 넣어야 득점왕 등극이 가능할 전망이다. 호날두의 코로나 휴식기 이후 연속골 행진이 FW 디발라의 이타적이면서도 헌신적인 지원에 의한 결과물이었다는 점, U-23 멤버들에겐 제대로 된 2선 지원을 받기가 어렵다는 점 등을 감안하면 의욕만으로 골사냥에 성공할 수 있을지 의문부호가 남는다. 최근 들어 유달리 홈런슛의 빈도가 높아져 있는 호날두이기도 하다. 한편 로마와의 최근 맞대결에선 3승 1무 1패로 뚜렷한 우세를 나타내고 있다.

 

AS로마는 지난 토리노와 경기에서 치열하게 공방한 끝에 3-2로 승리 하였다. 이로써 6위 AC밀란의 추격을 따돌리고 다음 시즌 유로파리그 본선 직행티켓을 손에 넣게 된 상황. 로마 역시 별다른 의미를 부여할 수 없는 최종전인데다. 유베보다 하루 먼저 세비야와의 유로파리그 16강전 일정(8월 6일)을 소화해야 한다는 점에서 로테이션 가동이 유력해 보인다. 단, U-23 멤버들의 대거 출격을 예고한 유베와 달리, 로마는 성.인팀의 백업 멤버들을 앞세울 예정이라는 점은 상당히 큰 차이라고 볼 수 있다. 주중 토리노전 교체멤버 및 결장자들인 FW 칼리니치, 클라이베르트, 윈데르, MF 자니올로, 베레투, 페로티, 비야르, DF 파시오, 자파코스타 등을 선발로 출전시킬 가능성이 높은 만큼 유베보다는 경쟁력 높은 라인업을 가동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 중에는 상당 수 주전급도 포함되어 있다. 기존 부상자들 외에 DF 만시니가 징계로 추가 결장한다는 소식. 유베 원정에선 2010-11 시즌 코파 8강전 2-0 승리 후 내리 10연패를 기록 중이다. 리그전 기준으론 2009-10 시즌의 2-1 승리 후 오랜 기간 승전보를 울리지 못하고 있다.

 

더이상 리그에 남은 목표가 없는데다, 다음 주 챔스 8강전 및 유로파 16강전을 앞두고 로테이션 가동을 예고한 두 팀이다. 단, 유베는 거의 U-23 라인업으로 나올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는 만큼 로마의 주전급 백업 멤버들 상대로는 역부족에 부딪힐 여지가 많다고 봐야 할 듯. 로마의 경우 이번 최종전이 유베 원정 징크스를 떨쳐낼 절호의 기회이기도 하다. 원정 승 쪽에 무게가 실린다.


 

AS로마의 승리를 예상합니다.